•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   (1 페이지)
    1

  •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   (2 페이지)
    2

  •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   (3 페이지)
    3

  •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   (4 페이지)
    4

  •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   (5 페이지)
    5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5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확대)
더크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닫기 ▲
  •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   (1 페이지)
    1

  •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   (2 페이지)
    2

  •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   (3 페이지)
    3

  •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   (4 페이지)
    4

  •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   (5 페이지)
    5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5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축소)
작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

레포트 > 인문사회
  미르치아 엘리아데의 `성과 속`.hwp   [Size : 32 Kbyte ]
  700   5 Page
 
  100%
 




자료설명
인간에게 실재하는 자연의 의미

이처럼 시간과 공간을 다르게 체험하는 종교적 인간에게는 자연도 결코 단순한 `자연`이 아니다. 그것은 항...
본문/목차
인간에게 실재하는 자연의 의미

이처럼 시간과 공간을 다르게 체험하는 종교적 인간에게는 자연도 결코 단순한 `자연`이 아니다. 그것은 항상 종교적 의미로 충만해 있다. 왜냐 하면 우주는 신의 창조물이고, 세계는 신들의 손으로 완성된 것이어서 성스러움으로 가득 차 있기 때문이다.

종교적 인간에게 세계는 성스러운 것으로 드러난다. 무엇보다도 세계는 실존하고, 실제로 거기에 있다. 세계는 카오스가 아니라 코스모스다. 따라서 세계는 신들의 작품인 피조물로 자신을 드러낸다. 하날은 직접적으로 `자연스럽게`무한한 거리, 신의 초월성을 계시한다. 대지도 우주적인 어미니이자 양육자로서 자신을 나타낸다.

따라서 종교적 인간에게 초자연적인 것은 자연적인 것과 킬접하게 연결되었다. 자연은 항상 그것을 초월하는 무엇인가를 표현하고 있다. 성스러운 돌이 존경받는 이유는 그것이 신성하기 때문이지 돌 그 자체 때문이 아니다. 돌의 …(생략)
참고문헌
미르치아 엘리아데


설과 속은 세계 안에 있는 두 가지 존재 양식이다. 또한 인간이 역사의 흐름 가운데서 형성해 온 두 가지 생존 양식이다. 종교학자 미르치아 엘리아데(Mircea Eliade ; 1907 ~ 1986)의 `성과 속`(Das Heilige und das Profane)`은 성과 속이라는 개념으로 종교의 새로운 지평을 연 고전으로 손꼽힌다.

엘리아데는 1907년 루마니아의 수도 부쿠레슈티에서 태어났다. 부쿠레슈티 대학에서 철학을 전공했고 대학 시절에 만난 다스굽타 교수에게 산스크리트를 배우며 인도의 사상과 상상력에 매료됐다. 인도에 유학하여 1936년에 `요가:인도 신비주의의 기원`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그 후 연금술과 우파니샤드, 불교를 통한 상징 해석에 몰두했으며, 1949년에는 자신의 종교 연구를 집대성한 `종교 형태론`을 펴냈다.

1956년 미국으로 건너가 시카고 대학에 재직하면서 `이니시에이션의 의례와 상징`, `탄생과 재생의 신비`등을 저술했다. 1982년에 `종교 관념의 역사` 2권을 출간하고 그 보완 작업을 하던 중 1986년에 사망했다. 그는 신화·상징·의례 등을 연구함으로써 역사·문화의 차이를 초월한 인류의 공통적 정신 세계를 탐구했다.


저작권정보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회사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신고센터 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미르치아   엘리아데   `성과   속`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 서구 상무대로 911번길 42, 102-104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www.allreport.co.kr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