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1 페이지)
    1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2 페이지)
    2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3 페이지)
    3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4 페이지)
    4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5 페이지)
    5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6 페이지)
    6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7 페이지)
    7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7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확대)
더크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닫기 ▲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1 페이지)
    1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2 페이지)
    2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3 페이지)
    3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4 페이지)
    4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5 페이지)
    5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6 페이지)
    6

  •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7 페이지)
    7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7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축소)
작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레포트 > 인문사회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hwp   [Size : 30 Kbyte ]
  1,000   7 Page
 
  _%
 




자료설명
[한국문학] 서정주와 질마재신화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본문/목차
徐廷柱


20세기의 우리시는 운문에 가까워지려는 음악성을 추구하느냐 혹은 대담하게 산문 쪽으로 근접하면서 의미를 지향하느냐 하는 기본 충동 사이의 긴장으로 설명해 볼 수 도 있다. 예를 들면 소월은 구비전통에 대한 청각적 충실을 통해서 시의 음악성 혹은 음률성을 지향했고, 성공적인 경우 그것을 확보했다고 할 수 있다. 때로 그의 시는 전래 정형에 발디디기도 하고 터놓고 민요가락에 의존하기도 하였다. 그의 시가 지속적으로 독자를 끌어당기고 있는 것은 근본적으로 소월 시의 음악성에 있다고 할 수 있다. 이에 반해서 만해는 사유지향을 기본충동으로 하여 출발하고 있다. 그는 세계의 신비와 인간의 內面의 動靜을 말할 때 개량 내간체를 선택하여 산문 쪽으로 근접해나간다. 만해의 사유지향은 음악성을 희생시키며 전개되는 것이다.
소월과 만해의 선례 이후 근대시들은 비슷한 경로로 공존함을 보게 된다. 음악성을 지향하여 음률적이 되려는 경우 자칫하면 비싸지 못한 영탄이나 감상주의로 흐를 위험성을 안게 된다. 반면 사고와 깊이를 지향할 때 시인은 부지중에 산문 쪽으로 근접해 가는 것이다. 그 결과 산문적인 시가 깊이 있는 것으로 보이게 되고 깊이를 추구하는 한에서 음악성의 放棄는 용납되는 것이다.
미당 시의 경우에도 소리지향과 산문지향의 시를 구분할 수 있다. 예를 들면 시집 『귀촉도』에 담긴 <密語> <木花>… 『서정주시선』의 <국화 옆에서> 등등이 음률지향적이다. 이에 비해 『자화상』 같은 시들은 산문지향의 시라고 할 수 있다. 그런데 질마재신화는 이전의 것들과는 다른 양상을 보여주고 있다. 즉 이들 시편들은 소재 자체가 벌써 산문의 옛적 고유 영역이다. 그리고 이 점은 그의 후기 작품들에 대하여 절대적인 영향을 끼친다.

* 많은 작품량
제1집 『화사집』 제2집 『귀촉도』 제3집 『서정주시선』 제4집 『신라초』
제5집 『동천』 제6집 『질마재신화』 제7집 『떠돌이의 시』
제8집 『西으로 가는 달처럼』 제9집 『학이 울…(생략)


저작권정보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회사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신고센터 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한국문학   서정주   질마재신화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 서구 상무대로 911번길 42, 102-104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www.allreport.co.kr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