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봄날은 간다    (1 페이지)
    1

  • 봄날은 간다    (2 페이지)
    2

  • 봄날은 간다    (3 페이지)
    3

  • 봄날은 간다    (4 페이지)
    4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4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클릭 : 더 크게보기
  • 봄날은 간다    (1 페이지)
    1

  • 봄날은 간다    (2 페이지)
    2

  • 봄날은 간다    (3 페이지)
    3

  • 봄날은 간다    (4 페이지)
    4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4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 : 닫기
X 닫기
드래그 : 좌우이동

봄날은 간다


서평감상 > 영화감상
파일 : 이가연-995.hwp   [Size : 32 Kbyte ]
분량   4 Page
가격  1,900




본문/내용
<봄날은 간다>. 친구가 이 영화를 보고 감상을 말해달라고 부탁을 받은 것이 지난달의 일이었다. 비디오가게에 가서 영화를 빌려왔지만 정작 영화를 보지 못했다. 영화와 나 사이에 무드가 잡히지 않았기 때문이었다. 왜냐면 그때는 아직 봄이었으니까. 단지 그 이유였다. 봄날이 갈 때 그 영화를 봐야지 좀더 그 영화가 내 안에 많은 감정들을 남길 수 있을 것 같았다. 이틀을 더 연체하고 그냥 가져다주었다. 그리고 그 영화를 오늘. 봄날이 가버린 유월의 초순, 불볕 더위가 창문으로 울렁거리고 있는 학교 음영도서실에서 해드폰을 귀에 끼고 회화비디오 보듯이 보았다. 만약 비라도 내리고 꽃이라도 지는, 정말 봄이 가버리는 날에 보았다면 가버리는 사랑의 끝자락이 서러워 울먹이는 영화의 상우처럼 한동안 침울한 얼굴로 학교를 다녔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하게되었다. 그런 면에서 오늘의 날씨는 다행이었다. 영화가 나에게 남겼던 감정의 파고는 음영도서실 문밖을 나오면서 짜증으로 대체되었기 때문이었다. 밖은 유월의 날씨치고는 너무나도 더웠다. 그 더위에 영화의 여운보다는 시원한 음료수 생각이 간절할 뿐이었고 서둘러 집으로 가는 버스에…(생략)


저작권정보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회사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신고 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료정보
ID : camp*****
Regist : 2009-08-24
Update : 2023-03-17
FileNo : 10949892

장바구니

연관검색(#)
봄날은간다   영화감상문   이영애   봄날   이가연   995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 서구 상무대로 911번길 42, 102-104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올레소프트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