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미 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을 읽고     (1 페이지)
    1

  • 삼미 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을 읽고     (2 페이지)
    2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2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클릭 : 더 크게보기
  • 삼미 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을 읽고     (1 페이지)
    1

  • 삼미 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을 읽고     (2 페이지)
    2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2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 : 닫기
X 닫기
드래그 : 좌우이동

삼미 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을 읽고

서평감상 > 서평 인 쇄 바로가기저장
즐겨찾기
키보드를 눌러주세요
( Ctrl + D )
링크복사
클립보드에 복사 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혀넣기 하세요
( Ctrl + V )
파일 : 삼미 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을 읽고.hwp   [Size : 10 Kbyte ]
분량   2 Page
가격  1,700

카카오 ID로
다운 받기
구글 ID로
다운 받기
페이스북 ID로
다운 받기


본문/내용
까놓고 말하자면, 난 야구에 관한 어떤것도 알지 못하며 관심조차 없다. 룰이 어떤지도 모르겠고, 다만 공을 치면 달려나가는것이고, 치지 못하면 덕아웃으로 물러난다는 것 정도?! 아, 그렇게 세명이 아웃당하면 공수 교대한다는 것도 알고 있다. 이런 야구 생초보인 내가 보기에 좀 괴롭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없었다면 그것은 거짓말일 것이다. 읽기 전부터 좀 망설여지긴 했었다. 더불어, 책을 받아놓고서도 선뜻 건드리지 못했던 것은 책표지 안 쪽의 작가사진에 충격을 받기도 했다. 작가... 라기 보다는 락커가 아닌가... 하는 생각에(민망). '나'가 세상을 살아가는 방식이 마음에 드는 편은 아니었다. 일반적인 흐름에 몸을 맡겨 어떻게든 버텨 보려는 사고방식이 안일하다 싶었기도 했을테니까. 오히려 '나'의 친구인, 일명 내가 부르기로 뜬금없는 조성훈이라는 인물이 훨씬 더 생생했으며 더 자연스러웠달까... 그렇게 내가 처음 읽을때부터 조성훈보다 훨씬 더 많이 나오는(그것이 당연하겠지만) '나'의 등장으로 인해 좀 짜증스럽기도 했었다.


저작권정보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회사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신고 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료정보
ID : camp*****
Regist : 2009-08-24
Update : 2023-03-17
FileNo : 10948296

장바구니

연관검색(#)
삼미슈퍼스타즈의마지막팬클럽   감상문   감사용   삼미   슈퍼스타즈   마지막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광역시 서구 상무대로911번길 42, 102동 104호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올레소프트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