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인과바다’를 읽고   (1 페이지)
    1

  • ‘노인과바다’를 읽고   (2 페이지)
    2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2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클릭 : 더 크게보기
  • ‘노인과바다’를 읽고   (1 페이지)
    1

  • ‘노인과바다’를 읽고   (2 페이지)
    2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2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 : 닫기
X 닫기
드래그 : 좌우이동

‘노인과바다’를 읽고

서평감상 > 서평 인 쇄 바로가기저장
즐겨찾기
키보드를 눌러주세요
( Ctrl + D )
링크복사
클립보드에 복사 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혀넣기 하세요
( Ctrl + V )
파일 : 이가연-96.hwp   [Size : 27 Kbyte ]
분량   2 Page
가격  1,000

카카오 ID로
다운 받기
구글 ID로
다운 받기
페이스북 ID로
다운 받기


본문/내용
언제인지 모를 어릴 적, 영화로도 보게 되고, 책으로도 읽어보았던 헤밍웨이의 '노인과 바다'... 나에게 매우 익숙했음에도 내 얼굴을 찌푸리게 하는 작품이었다. 그 때 난 살아 있다는 것의 어두운 면모를 전혀 알지 못했다. 비싼 다이아몬드처럼 애지중지 하며 자란 나는 실패란 것이 무엇인지 인생이란 것이 얼마나 힘들고 고달픈 것이지를 전혀 알지 못했다. 사실 지금도 그렇겠지만... 어쨌든 내가 좋아하지 않았던 작품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가끔 잠들기 전 명상을 할 적에 그 내용들이 떠올려 지곤 했다. 그리고 그 때는 우울한 푸른 바다의 꿈을 꾸었다. 그저 밋밋한 바다와 회색 하늘의 꿈을... 어느새 난 자라난 나... 마치 그 밋밋한 바다와 회색 하늘이 내 주변이 된 것같은 느낌이 든다. 연거푸 놓친 기회와 후회... 뼈저린 아픔의 추억들만을 기억하고서...


저작권정보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회사는 보증하지 아니하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센터의 저작권침해신고 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료정보
ID : camp*****
Regist : 2009-08-24
Update : 2023-03-17
FileNo : 10944110

장바구니

연관검색(#)
‘노인과바다’   노인과바다   감상문   이가연   96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광역시 광산구 무진대로 326-6, 201호 | 채희준 | 통신 : 광산0561호
Copyrightⓒ 올레소프트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