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장승(長 )에 대하여   (1 페이지)
    1

  • 장승(長 )에 대하여   (2 페이지)
    2

  • 장승(長 )에 대하여   (3 페이지)
    3

  • 장승(長 )에 대하여   (4 페이지)
    4

  • 장승(長 )에 대하여   (5 페이지)
    5

  • 장승(長 )에 대하여   (6 페이지)
    6

  • 장승(長 )에 대하여   (7 페이지)
    7

  • 장승(長 )에 대하여   (8 페이지)
    8

  • 장승(長 )에 대하여   (9 페이지)
    9

  • 장승(長 )에 대하여   (10 페이지)
    10

  • 장승(長 )에 대하여   (11 페이지)
    11

  • 장승(長 )에 대하여   (12 페이지)
    12

  • 장승(長 )에 대하여   (13 페이지)
    13

  • 장승(長 )에 대하여   (14 페이지)
    14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14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확대)
더크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닫기 ▲
  • 장승(長 )에 대하여   (1 페이지)
    1

  • 장승(長 )에 대하여   (2 페이지)
    2

  • 장승(長 )에 대하여   (3 페이지)
    3

  • 장승(長 )에 대하여   (4 페이지)
    4

  • 장승(長 )에 대하여   (5 페이지)
    5

  • 장승(長 )에 대하여   (6 페이지)
    6

  • 장승(長 )에 대하여   (7 페이지)
    7

  • 장승(長 )에 대하여   (8 페이지)
    8

  • 장승(長 )에 대하여   (9 페이지)
    9

  • 장승(長 )에 대하여   (10 페이지)
    10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10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축소)
작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장승(長 )에 대하여


레포트 > 자연과학
  장승(長 )에 대하여.hwp   [Size : 1 Mbyte ]
  1,500   14 Page
 
  _%
 




자료설명

장승의 유래와 기원 및 기능, 장승의 신앙 모티프와 바탕 종교 등 장승에 대하여 전반적인 내용을 조사하여 정리했습니다. 여러자료를 참고로 성심성의껏 작성한 자료로, 자세한 내용은 목차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과제 작성하는데 많은 참고가 되시리라 생각하며, 열씸히 준비하시길 바랍니다.

본문/목차

1. 장승의 독백
2. `장승`이란 이름의 유래
3. 장승의 기원
4. 장승의 기원지
5. 장승의 신앙 모티프와 바탕 종교
6. 장승의 기능
7. 장승목과 그 운반과정
8. 장승의 모습
9. 장승제
10. 서양인과 기독교 선교사의 눈에 비친 장승
11. 맺음 글

우리가 흔히 사용하는 장승이라는 말은 도교(道敎)의 오래 살아 없어지지 않는다는 장생불사(長生不死)에서 빌어 온 이름이라 한다. 서울 부근의 사람들은 대부분 장승이라 부르지만 전라도나 경상도에서는 장승을 ‘벅수’라고 부르고, 어떤 사람들은 단순히 ‘할아버지·할머니·당산’이라 부르며, 또 어느 곳에서는 ‘하루방·천하대장군·수살·돌미륵·신장’ 등으로 무척 다양하게 부른다.

3. 장승의 기원

어떤 학자들은 4000년 전 선사시대의 흙이나 조개껍질 혹은 뼈에 그려진 신상(神像)을 장승의 초기 모습이라고 말한다. 그런가하면 고인돌 무리 가운데 우뚝 세워진 선돌이나 들판의 경계표석, 마을 입구의 살맥이돌이 장승의 시조라고 보는 학자들도 있다. 또한 긴 장대 위에 새를 머리에 얹고 있는 청동기시대의 짐대(솟대)가 장승의 기원이라 하기도 하고, 나무를 조각하여 모신 삼국시대의 목제 신상들이 장승의 ‘배판’이라고 주장하기도 한다.
천백년 전에 세워진 전라남도 장흥(長興) 보림사(寶林寺) 비문(碑文, 759~884년)에서는 장승의 본래 명일지도 모를 ‘장생표주(長生標柱)’라는 글자가 보인다. 경상남도 양산 통도사 입구의 국장생(國長生)은 천년 전의 유적으로, 이들은 형태에 있어 장승의 선조 격인 선돌과 유사한 점이 많다.
그러나 표석(標石)으로서의 국장생·황장생(皇長生)과 이정표, 경계표목(境界標木)으로서의 입석(立石)·입목장생(立木長生)이 언제 어떻게 사람 얼굴과 같은 모습으로 변하게 되었는지는 아직도 수수께끼이다. ‘장생표석(長生標石)’이라는 글자는 신라, 고려, 조선시대의 사찰인 보림사·운문사(雲門寺)·통도사·도갑사(道岬寺) 등의 사찰 주변 푯말에만 한정되어 있어, 후대에 조각한 신상(神像)인 장승(長栍)과 장생(長生)의 연결에 의문을 표시하는 학자도 있다. 이들은 사찰 푯말의 장생(長生)과 마을신(洞祭神)인 장승(長栍)의 본딧말에 의문을 가져야 한다고 주장한다.
장승과 모습이 비슷한 것으로는 전라북도 부안군 읍내리 서문 안에 있는…(생략)

1. 장승, 열화당(1988년), 이종철 외 3인
2. 마을 신앙의 사회사, 웅진출판주식회사(1994년), 이필영 저
3. 학원세계대백과사전, 학원출판공사(1994년)
4. 인터넷 HTML문서
① http://myhome.netsgo.com/s9236432/%c0%e5%bd%c2%b0%fa%20%bd%c5%be%d3.htm
#장승 모시기와 마을의 화합






[AD] 스마트보이


장승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 서구 상무대로 911번길 42, 102-104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www.allreport.co.kr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