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1 페이지)
    1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2 페이지)
    2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3 페이지)
    3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4 페이지)
    4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5 페이지)
    5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6 페이지)
    6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7 페이지)
    7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7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확대)
더크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닫기 ▲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1 페이지)
    1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2 페이지)
    2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3 페이지)
    3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4 페이지)
    4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5 페이지)
    5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6 페이지)
    6

  •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7 페이지)
    7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7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축소)
작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예술과 사회]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


레포트 > 예체능
  [예술과 사회] 추상을 통한 칸딘스키와 사회의 대화.hwp   [Size : 662 Kbyte ]
  2,300   7 Page
 
  _%
 




자료설명

들어가면서, 칸딘스키의 추상화 과정, 추상에의 길(1909~1910), 청기사(1911~1914), 러시아(1915~1921), 바우하우스 시대(1922~1933), 파리시대 (1934~1944), 칸딘스키, 사회와 대화하다., 추상의 형성, 추상에 대한 그의 변명, 나가면서, FileSize : 662K

본문/목차

들어가면서
칸딘스키의 추상화 과정
추상에의 길(1909~1910)
청기사(1911~1914)
러시아(1915~1921)
바우하우스 시대(1922~1933)
파리시대 (1934~1944)
칸딘스키, 사회와 대화하다.
추상의 형성
추상에 대한 그의 변명
나가면서

칸딘스키, 사회와 대화하다. 1937년, 칸딘스키는 세잔느, 고갱, 반 고흐, 마티스, 피카소, 샤갈, 클레등의 화가들과 함께 나치스의 ‘퇴폐 미술’ 전시회에 이름을 올린다. 나치스는 이 작품들을 ‘볼셰비키와 유대의 병균에 감염된 것’이라고 규정했으며, 전시 후에 일부는 불사르고, 일부는 외국에 매각 하였다. 그리고 독일의 공공 재산으로 되어 있었던 그의 작품 57점이 히틀러의 문화 앞잡이들에 의해 압수된다. 나치스는 예술이 사회에 대해서 바람직한 이야기를 해야 한다고 생각했고, 사회와 유리되어 있다고 생각한 인상파 이후의 화가들을 퇴폐 미술이라 칭한 것이다. 하지만 재미있는 것은, 나치스는 그들의 작품들이 사회와 소통하지 않는다고 생각했지만, 결국 그들이 자신들이 건설하려는 사회에 위협이 된다고 생각했다는 것은 결국 사회에 영향을 주었다는 뜻 아닌가? 나는 칸딘스키의 생애와 작품세계를 알아보면서, 칸딘스키는 그의 캔버스 위의 구성적인 아름다움을 이루고, 그 내에서 모든 소통이 가능한 작품을 만들려고 했지만 결국 그의 작품들은 사회와 소통할 수밖에 없었고, 또 사회에게 말을 걸고 있었…(생략)

- 페터 안젤름 리들, ‘Kandinsky’
- 로리 슈나이더 애덤스, ‘미술사 방법론’
- H. 곰브리치, ‘서양미술사’
- http://www.naver.com









[AD] 스마트보이


예술과사회   칸딘스키   추상   예술   추상화   예술과   통한   대화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 서구 상무대로 911번길 42, 102-104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www.allreport.co.kr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