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1 페이지)
    1

  •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2 페이지)
    2

  •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3 페이지)
    3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3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확대)
더크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닫기 ▲
  •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1 페이지)
    1

  •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2 페이지)
    2

  •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3 페이지)
    3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3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축소)
작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레포트 > 감상서평
  ★황만근은이렇게말했다★성석제.hwp   [Size : 83 Kbyte ]
  1,400   3 Page
 
  _%
 




자료설명

, FileSize : 84K

본문/목차

일단 성석제라는 작가는 나에게는 너무나 생소했다. 이미 책한권을 읽고나서 이야기지만 책을 읽고난후에도 선뜻 다가가기 힘든 작가인거같다. 재미잇는 표현들이 많았던점은 책을 잡은 순간 마지막장까지 쉬지 않고 읽엇나갈수 있엇던 이유인거같다.(물론 레포트를 서야하는 점도 큰 이유중에 하나엿다.^^)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는 황만근이 궐기대회를 갔다가 돌아오지 않는 이야기로 시작하여 황만근의 일생을 서술하고 마지막에는 황만근의 죽음으로 결말을 맺는다. 황 은 성을 말한다. 신대1리는 황씨들이 오십여 호 모여사는 집성촌이다. 2년 전에 귀농한 민씨같은 타성바지는 황씨집안에 데릴사위로 들어온 노씨를 포함, 전체에서 두 가구밖에 되지 않는다. 신대, 새터는 이름이 암시하듯 새로 생긴 마을이다. 황만근의 부친은 전쟁 중에 죽었다. 그의 어머니는 그때 이미 그를 배고 있었는데 남편을 여의고 황만근을 나은 까닭에 항렬을 따서 이름을 지어줄 사람이 없어 집에서 우러러보이는 산…(생략)










[AD] 건담샵


감상문   황만근은이렇게말했다   성석제   황만근   이렇게   ★황만근은이렇게말했다★성석제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 서구 상무대로 911번길 42, 102-104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www.allreport.co.kr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