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놉시스   (1 페이지)
    1

  • 시놉시스   (2 페이지)
    2

  • 시놉시스   (3 페이지)
    3

  • 시놉시스   (4 페이지)
    4

  • 시놉시스   (5 페이지)
    5

  • 시놉시스   (6 페이지)
    6

  • 시놉시스   (7 페이지)
    7

  • 시놉시스   (8 페이지)
    8

  • 시놉시스   (9 페이지)
    9

  • 시놉시스   (10 페이지)
    10

  • 시놉시스   (11 페이지)
    11

  • 시놉시스   (12 페이지)
    12

  • 시놉시스   (13 페이지)
    13

  • 시놉시스   (14 페이지)
    14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14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확대)
더크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닫기 ▲
  • 시놉시스   (1 페이지)
    1

  • 시놉시스   (2 페이지)
    2

  • 시놉시스   (3 페이지)
    3

  • 시놉시스   (4 페이지)
    4

  • 시놉시스   (5 페이지)
    5

  • 시놉시스   (6 페이지)
    6

  • 시놉시스   (7 페이지)
    7

  • 시놉시스   (8 페이지)
    8

  • 시놉시스   (9 페이지)
    9

  • 시놉시스   (10 페이지)
    10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10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축소)
작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시놉시스


레포트 > 인문사회
  시놉시스.hwp   [Size : 54 Kbyte ]
  1,500   14 Page
 
  _%
 




자료설명

시놉시스에 대한 자료입니다.
CASX6Z8V

본문/목차

★시놉시스★

★리뷰★

★한국영화가 꿈꾸는 두 가지 ‘세계화’★
1.역사 후퇴하고 여성 사라지다

2.진정한 애도가 아닌 이벤트적 제의

★<태극기 휘날리며> 전국관객 1천만명 돌파 [2004-03-15]★

★ 작가 김영하씨 <실미도>, <태극기 휘날리며>관람기★

★건달 <태극기 휘날리며>에서 실패한 아버지의 역사를
보다★

★<태극기 휘날리며>, 허문영 [2004-02-11]★

★관객 1천만 시대 영화인들의 고언 [2004-03-15]★







★시놉시스★
1950년 6월..
서울 종로거리에서 가족의 생계를 책임지기 위해 열심히 살아가는 ‘진태’(장동건)는 힘든 생활 속에도 약혼녀 ‘영신’(이은주)과의 결혼과, 세상에서 가장 소중하게 생각하는 동생 ‘진석’(원빈)의 대학진학을 위해 언제나 활기차고 밝은 생활을 해 나간다.

6월의 어느 날, 한반도에 전쟁이 일어났다는 호외가 배포되면서 평화롭기만 하던 서울은 순식간에 싸이렌 소리와 폭발음, 그리고 사람들의 비명 소리로 가득해진다. 이에 , 남쪽으로 피난을 결정한 ‘진태’는 ‘영신’과 가족들을 데리고 수많은 피난행렬에 동참하지만, 피난열차를 타기 위해 도착한 대구역사에서 거대한 운명의 소용돌이에 말려들고 만다. 만 18세로 징집 대상이었던 ‘진석’은 군인들에 의해 강제로 군용열차에 오르게고 ‘진석’을 되 찾기 위해 열차에 뛰어오른 ‘진태’ 또한 징집이 되어 군용열차에 몸을 싣게 된다.

평온한 일상에서 피 튀기는 전쟁터로 내 몰린 ‘진태’와 ‘진석’은 훈련받을 시간조차 없이 국군 최후의 보루인 낙동강 방어선으로 실전 투입이 되고 동생과 같은 소대에 배치된 ‘진태’는 동생의 징집해제를 위해 대대장을 만난다. 대대장과의 면담후 동생의 제대를 위해 자신이 해야 할 최선의 것이 무엇인지를 느끼게 된 ‘진태’는 그 무엇보다 동생의 생존을 위해 총을 들며 영웅이 되기를 자처하는데… ‘진태’의 혁혁한 전과로 낙동강 방어선을 지키는데 성공한 국군은 인천상륙작전이 성공했다는 소식을 듣고 드디어 북진을 시작한다.

애국 이념도 민주 사상도 없이 오직, 동생의 생존을 위한다는 이유 하나로 전쟁영웅이 되어가고 있는 ‘진태’와 전쟁을 통해 스스로 강해져야만 살아남을 수 있다는 것을 깨달은 ‘진석’은 수많은 전투에서 승리를 거두며 승승장구 평양으로 향하는데, 생각지도 못했던 운명의 덫이 그들 형제를 기다리고 있었다.

★리뷰★
Key 순제작비 146억원을 쏟아부은 초대형 블록버스터의 화력은 어느 정도일까.
<쉬리> 이후 4년 만에 메가폰을 잡은 강제…(생략)

1.씨네21의 뉴스기사자료
2.한겨례21의 뉴스기사자료
3.http://www.taegukgi2004.com/

시놉시스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 서구 상무민주로 104, 106-2002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www.allreport.co.kr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