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1 페이지)
    1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2 페이지)
    2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3 페이지)
    3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4 페이지)
    4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5 페이지)
    5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6 페이지)
    6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7 페이지)
    7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8 페이지)
    8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9 페이지)
    9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10 페이지)
    10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11 페이지)
    11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12 페이지)
    12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13 페이지)
    13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14 페이지)
    14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15 페이지)
    15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15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확대)
더크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닫기 ▲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1 페이지)
    1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2 페이지)
    2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3 페이지)
    3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4 페이지)
    4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5 페이지)
    5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6 페이지)
    6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7 페이지)
    7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8 페이지)
    8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9 페이지)
    9

  •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10 페이지)
    10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10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축소)
작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독문학]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레포트 > 인문사회
  교양소설에서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hwp   [Size : 160 Kbyte ]
  3,500   21 Page
 
  _%
 




자료설명

- 괴테의 '빌헬름 마이스터의 수업시대'와 헤세의 '유리알 유희'를 중심으로 , , I. 보편성으로서의 교양, II. 괴테에서 현실의 의미, III. '수업시대'에서 교양, IV. 헤세의 유리알 유희, V. 이상과 현실을 규제하는 원리, ◈ 참고문헌, , FileSize : 160K

본문/목차

- 괴테의 '빌헬름 마이스터의 수업시대'와 헤세의 '유리알 유희'를 중심으로

I. 보편성으로서의 교양
II. 괴테에서 현실의 의미
III. '수업시대'에서 교양
IV. 헤세의 유리알 유희
V. 이상과 현실을 규제하는 원리
◈ 참고문헌


가다머가 지향하는 “보편적인 공통감각”이나 괴테의 “아름다운 영혼”은 물론 “인간”의 문제다. 그런데 인성 발전에서 그 궁극적 목표를 제시하는 이러한 생각들은 당시 식물, 역사연구 등에서도 나타나는 <발전>이라는 개념과 연관이 있다. 왜냐하면 괴테에서 인간성의 발전의 최종적인 목표는 어떤 절대적인 것을 목표로 하고 있기 때문이다. 괴테가 생각하는 발전의 그 출발점에 있어서는 식물의 변태과정처럼 씨앗 안에 있었던 잎이 자기전개를 해나간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예를 들어 괴테는 시에서 “살아서 스스로를 전개해가는 각인된 형식” H.A. Bd.1 S.359. “Gepr&auml;gte Form, die lebend sich entwickelt.” 이라고 쓰고 있는데 이 시의 제목은 데몬 D&auml;mon이라는 소제가 붙었다. 괴테 자신이 이 데몬을 인간이 태어날 때 나타나는 사람의 개성 즉 성격이라고 설명하고 있다. Ebenda, S.403. 인간에게 데몬적 본성이 있어서 그것이 전개된다는 것이기 때문에 괴테 자신도 이것을 “선천적인 힘과 특성 angeborne Kraft und Eigenheit”이라고 하고 인간의 다른 모든 운명을 결정한다고 말한다. 그러나 인간에게 내재된 어떤 형식과 같은 것을 직접 증명할 수 없기 때문에 괴테는 식물과 같은…(생략)


빌헬름   마이스터의수업시대   유리알유희   독문학   교양소설   개인과   사회에   대한   규제원리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 서구 상무대로 911번길 42, 102-104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www.allreport.co.kr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