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난쟁이가 쏘아올린 작은공    (1 페이지)
    1

  • 난쟁이가 쏘아올린 작은공    (2 페이지)
    2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2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크게 보기 ▼
닫기 ▲
  • 난쟁이가 쏘아올린 작은공    (1 페이지)
    1

  • 난쟁이가 쏘아올린 작은공    (2 페이지)
    2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2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작게 보기 ▲


난쟁이가 쏘아올린 작은공


레포트 > 감상서평 등록일 : 2009-08-24 (갱신 2013-07-22)
  이가연-167.hwp   [Size : 26 Kbyte]
  1,500   2 Page
 
  _%
 




자료설명

, FileSize : 27K

본문/목차

그 집은 난쟁이 일가에게는 수 대에 걸친 핍박을 헤치고 겨우 마련한 삶의 보금자리였던 것이다. 그 소중한 보금자리를 빼앗기고 내뱉는 지섭의 절규는 나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그동안 어머니는 인쇄소 제본 공장에 나가고 영수는 인쇄소 공무부 조역으로 일하며 생계를 이어 나간다. 영호와 영희도 몇 달 간격으로 학교를 그만둔다. 투기업자들의 농간으로 입주권의 값이 뛰어오르고 영수네도 승용차를 타고 온 사나이에게 입주권을 판다. 그러나 전세값을 갚고 나니 남는 것이 없다. 영희는 집을 나간다. 영희는 승용차를 타고 온 그 투기업자 사무실에서 일하며 함께 생활하게 된다. 그러다가 그 투기업자를 마취시키고 가방 속에 있는 입주권과 돈을 가지고 행복동으로 향한다. 그러나 아버지는 벽돌 공장 굴뚝에서 자살하고 만 뒤였다. &#…(생략)


난쟁이가쏘아올린작은공   감상문   난쟁이   쏘아올린   이가연   167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 서구 상무민주로 104, 106-2002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www.allreport.co.kr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