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발탄 (誤發彈)   (1 페이지)
    1

  • 오발탄 (誤發彈)   (2 페이지)
    2

  • 오발탄 (誤發彈)   (3 페이지)
    3


  • 본 문서의
    미리보기는
    3 Pg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확대)
더크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닫기 ▲
  • 오발탄 (誤發彈)   (1 페이지)
    1

  • 오발탄 (誤發彈)   (2 페이지)
    2

  • 오발탄 (誤發彈)   (3 페이지)
    3



  • 본 문서의
    (큰 이미지)
    미리보기는
    3 Page 까지만
    가능합니다.
(더블클릭:축소)
작게 보기 ▲
(드래그:좌우이동)


오발탄 (誤發彈)


레포트 > 인문사회
  오발탄誤發彈.hwp   [Size : 21 Kbyte ]
  1,000   3 Page
 
  _%
 




자료설명

, 1.지은이, , 2.줄거리, , 3.주제, , 4.구성, , 5.시점, , 6.등장인물과 인물의 묘사방법, , 7.배경, , 8.문학적 평가, , , , , FileSize : 22K

본문/목차


1.지은이

2.줄거리

3.주제

4.구성

5.시점

6.등장인물과 인물의 묘사방법

7.배경

8.문학적 평가





줄거리 계리사 사무실 서기인 송철호는 근무시간이 다 되었는데도 자리에 계속 앉아 있었다. 사환의 재촉에 못 이겨 천천히 일어나서 손부터 씻던 그는 손에 묻은 잉크가 물에 번지는 것을보고 그것이 피라고 착각하게 된다. 간신히 세수를 마친 그는 산비탈 해방 촌 고개를 올라 자신의 집으로 향한다. 쓰러질 듯한 판자집의 대문을 열고 들어서자 그의 어머니의 소리가 새어 나온다. `가자! 가자!` 그 소리는 이미 정상인의 목소리가 아니었다. 어머니의 해골 같은 몸에서 어떻게 그런 쨍쨍한 소리가 나올 수 있는지 알 수 없 는 노릇이었다. 그는 털썩 주저앉아 버렸다. 가슴에 납덩이를 얹어 놓은 것 같았다. 어머니의 외마딧소리는 계속 주기적으로 귀청을 때리고 있었다. 철호는 무엇이건 때려 부수고 싶은 충동을 느끼며 어금니를 부서져라 씹었다. 그 소리는 고향으로 돌아가자는 것이었다. 철호가 아무리 38선 때문에 고향에는 갈 수 없노라고 얘기를 해도 어머니는 알아듣지 못하였다. 오히려 말리는 아들을 고약한 놈으로 여겼다. 고향에서는 그래도 꽤 알아주는 …(생략)


오발탄이범선   현대문학단편소설   독서보고서   오발탄   誤發彈   오발탄誤發彈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ㅣ 광주 서구 상무민주로 104, 106-2002 | 채희준 | 통신 : 서구272호
Copyrightⓒ www.allreport.co.kr All rights reserved | Tel.070-8744-9518
개인정보취급방침고객센터olle@olleSoft.co.kr
올레소프트 | 사업자 : 408-04-51642 | Tel.070-8744-9518